현재 사용하시는 Internet Explorer는 보안에 취약 할 수 있습니다.   브라우저 업데이트
closeBtn
보도자료

"세상 로봇 多모았더니…4개월 만에 중개 요청 500건"

BY클레어 / 2021년 05월 24일 / 읽는데 1분 /
2명이 좋아합니다. / 조회수: 1596

사진=마이로봇솔루션의 김민교 대표 (출처 : 머니투데이)

 

지난해 9월 설립한 빅웨이브로보틱스는 로봇 솔루션 중개 플랫폼을 개발한 스타트업이다. 이 회사에서 개발한 플랫폼 '마이로봇솔루션'은 산업·업종·공정별로 적용할 수 있는 가장 적절한 로봇 도입방안을 찾아준다. 김민교 빅웨이브로보틱스 대표는 "국내 뿐 아니라 전세계 로봇 정보망을 구축해 실제 사업장에서 필요한 로봇을 효율적으로 도입할 수 있도록 돕는 글로벌 최대 로봇 중개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하는 게 목표"라고 밝혔다.

로봇 시장 참여자는 크게 로봇 개발·제조사, 개발된 로봇을 응용해 사업솔루션을 만드는 공급업체, 자동화 로봇 솔루션을 사업장에 도입하는 수요업체로 나뉜다. 마이로봇솔루션은 공급업체와 구매처(수요업체) 사이에서 일종의 로봇 특화 전자상거래(이커머스) 역할을 한다. 공급업체는 자신들의 자동화 로봇 사양, 가격 등 정보를 올리고, 수요업체는 필요한 로봇의 정보를 한번에 비교·확인할 수 있다. 이런 사업 구상은 김 대표의 경험에서 비롯했다. 김 대표는 두산로보틱스에서 글로벌 세일즈팀장으로 근무, 국내외 로봇 도입 현장에서 생기는 공급·수요업체간 정보비대칭 문제에 주목했다.

올해는 서비스 고도화와 해외 진출을 추진한다. 영상 기반 추천 알고리즘을 고도화 해 '실시간 추천 큐레이션 플랫폼'으로 현재 1시간 소요되는 과정을 1초 안팎으로 단축할 계획이다. 신한금융그룹의 '오픈이노베이션' 지원을 받아 굿네이버스 글로벌임팩트, 로봇산업협회와 공동으로 해외 시장에도 진출한다. 김 대표는 "태국을 시작으로 개발도상국과 선진국에 단계적으로 플랫폼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출처 : 머니투데이 (이민하 기자)

 

 

👉 머니투데이 기사 보러 가기

 

 

 

이 글을 읽은 분들이 아래의 포스팅을 좋아합니다